창원시 기업과 연계 , 스마트폰 영상 제작 교육 호응 좋아

이보배 기자 / 기사승인 : 2019-07-12 08:17:14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㈜공공미디어단잠과 연계, 스마트폰 활용한 교육 진행

▲ 여성회관 창원관에서 동영상 제작 결과 발표회를 가졌다.(사진제공 : 창원시)

 
[내외신문]이보배 기자 =  창원시(시장 허성무)는 11일 여성회관 창원관에서 ‘스마트폰 사진촬영 및 영상제작, 시간수집가과정’ 마무리 활동으로 ‘우리 수업을 소개합니다’라는 주제로 ‘동영상 제작 결과 발표회’를 가졌다.  

이번 교육은 6월 11일(화)에서 7월 11일(목)까지 매주 화・목(10시~12시) 총 10회에 걸쳐 ㈜공공미디어단잠과 연계하여 진행하였으며, 여성 결혼이민자 및 일반시민 14명이 참석해 사진의 기본 및 다양한 촬영 기능 익히기, 야외 사진 및 인물사진 촬영실습, 어플을 활용한 영상편집방법 실습, 블루스크린을 활용한 영상합성법을 배움으로 스마트폰의 활용도를 높이고 ‘창원시를 소개 합니다.’ 등의 주제로 그룹별 영상제작 실습을 통해 다문화・비다문화 가족의 교류활성화 및 사회통합의 장이 되어 더 유익한 시간이 되었다.  

한 교육생은 “자녀 돌잔치 때 동영상을 혼자 만들려고 시도했지만 어려워 업체에 맡겼는데, 이번교육을 통해 스마트폰으로 쉽고 재미있게 영상을 만들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, 그룹별 영상제작을 통해 참가자들과 소통하고 아이디어를 나누는 시간들이 즐겁고 유익했다.” 며 소감을 나누었다.  

기타 자세한 사항은 창원시 여성가족과 다문화지원담당(창원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☎ 225-3951)으로 문의하면 된다.

내외신문 / 이보배 기자 busan@naewaynews.com   

[저작권자ⓒ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